마이너스 통장의 장점과 단점! 쉽게 빌릴 수 있지만 조심해야 할 부분도.... 본문

정보/재테크

마이너스 통장의 장점과 단점! 쉽게 빌릴 수 있지만 조심해야 할 부분도....

도느로 2017.01.06 07:00

마이너스 통장도 분명 대출!! 잘못된 활용이 화를 부를수도.....


최초 마이너스 통장은 은행이 취급하던 대출상품입니다.

지금은 2,3금융권에서도 마이너스통장을 만들어 주고있지만 은행권의 마이너스 통장은..... 미리 은행이 요구불 계좌에 약정을 걸고 대출한도를 설정해주면 계좌에 잔액이 없더라도 약정한 금액만큼은 잔액이 마이너스로 표기되면서 빠져나가는 신용대출 상품 중에 하나입니다.

물론 예금, 적금을 담보로 하는 경우도 있지만 대체적으로 신용대출이 많은 비중을 차지합니다.



> 마이너스 통장 장단점을 알기 전 명심해야 할 부분.



마이너스 통장을 개설하면 필요한 때 대출한도 안에서는 마음껏 인출해 쓸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만, 이 역시도 제대로 된 계획없이 쓰게되면 인생막장이 될 가능성이 높은 위험한 상품입니다.

마이너스 '통장'이란 말이 대출과는 거리가 먼 것 처럼 느껴지지만 통장이 아니라 대출이라는 사실은 반드시 명심하고 계획을 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 마이너스 통장의 좋은점



- 쉬운 현금융통 (편리한 사용)

급하게 돈이 필요할 때 마이너스 통장은 신용등급 하락을 걱정해야 하는 카드론이나 현금서비스보다 안전하고 편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통장식으로 운용되다보니 돈이 생길 때 입금을 하면 상환으로 처리되며 이자 게산일은 있지만 따로 이자를 내야하는 것이 아니고 마이너스 금액에 더해지는 방식이기 때문에 계획만 잘 잡고 사용하면 상환기일을 걱정해야 하는 일은 없습니다.

마이너스 통장의 연체개념은 통장의 한도를 넘는 마이너스 금액이 생겨야 연체로 판단하게 됩니다.


- 일반적인 대출상품보다 저렴한 이율

은행권의 마이너스통장 이율은 처음부터 고액을 수령하는 건별대출 보다 당연히 높은 편에 속하지만 하루만 쓰고 그 다음날 입금을 하면 하루치의 이자만 부과되는 방식입니다.

즉 빌린 날수에 따라 이자가 부과되기 때문에 빨리 갚을 수 있는 능력만 된다면 일반대출 상품보다 저렴하게 빌려쓸 수 있습니다.



> 마이너스 통장의 단점(위험성)



- 통장의 한도만큼은 늘 대출이 이루어진 상태로 취급

마이너스 통장은 자기가 원할 때 돈을 빼서 쓸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만 신용조회를 해보면 돈을 빼쓰지 않더라도 그 통장의 한도만큼 돈을 빌린 상태로 치부해버립니다.

만약 천만원 한도의 마이너스 통장을 만든 경우 천만원을 뽑아 쓰든 십만원을 뽑아 쓰든 아예 쓰지 않든 신용조회 상으로는 늘 천만원을 빌린 상태라는 것이죠.

물론 한도가 높다는 것만으로 신용등급에 많은 영향을 끼치는 것은 아니지만 신용심사를 해야 할 땐 안좋은 영향을 끼칠 수 있습니다.


- 복리로 굴러가는 이자 시스템...눈덩이 같은 이자의 위험성

마이너스 통장의 이자는 빨리 갚으면 싸게 쓸수 있다는 장점이 있는 반면 비싸지기 시작하면 한없이 비싸지는 위험성이 있습니다.

그것은 마이너스 통장의 대출이율은 복리로 굴려가는 시스템이기 때문입니다.

이자 계산일이 되면 자동으로 이자가 붙는 시스템인데....결과적으로 원금얼만에 이자 얼마라고 구분되는 것이 아니라 마이너스 금액 얼마라는 구분만 해놓기 때문에 거기에 또 이자가 붙게 되는 것이죠.

그렇기 때문에 마이너스 통장을 쓰면서 조금만 소홀히 하면 통장에 적혀있는 이자율보다 더 높은 이자를 내야 하는 위험성이 있다는 것입니다.




당장 통장하나로 필요한 돈을 빌려 쓸 수 있는 편리한 시스템인 '마이너스 통장'....

그러나 이 역시도 남의 돈을 빌려쓰고 또 이자를 갚아야 하는 대출상품인만큼 그 운용을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약이 될 수도 있고 또 반대로 독이 될 수도 있습니다.

물론 모든 금융대출이 다 그렇지만 "과도한 대출은 큰일 날지도 몰라요~"라는 비슷한 문구를 항상 염두에 두는 대출계획을 해야 할 것입니다.

오늘은 자격만 되면 손쉽게 만들 수 있는 마이너스 통장의 장단점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